문화재연구소·고고학회, 북한문화재 디지털지도 제작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문화재연구소·고고학회, 북한문화재 디지털지도 제작

최종수정 : 2018-08-01 14:41:25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와 한국고고학회는 1일 오전 11시 국립문화재연구소에서 문화유산 학술조사 연구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협약 체결 후 첫 번째 공동 사업으로 북한 문화유산에 대한 디지털 지도를 구축하기로 했다. 일단 올해는 평양 지역에 있는 문화유산에 관한 목록과 개요 등을 작성해 검색에 도움이 되도록 하고, 유적의 좌표를 추출해 지도 위에 위치를 표시할 계획이다. 또한 올해 추진사업의 결과를 바탕으로 평양 밖으로 범위를 넓혀 북한 전역의 문화유산에 대한 디지털 지도를 확대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는 "책임운영기관으로서 앞으로도 북한 지역 문화유산 현황을 체계적으로 정리하고, 민족공동의 자산이자 '만월대'라는 이름으로도 잘 알려진 '개성 고려궁성'에 대한 남북 공동 발굴조사 등 남북한 문화재 교류협력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는 한편 그 성과를 국민과 공유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