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미분양관리지역 22곳 지정…부산 서구·충남 당진 제외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HUG, 미분양관리지역 22곳 지정…부산 서구·충남 당진 제외

최종수정 : 2018-07-31 14:34:55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제23차 미분양관리지역' 22곳을 선정했다.

31일 HUG에 따르면 이번에 지정된 미분양 관리지역은 경기 화성·평택·김포·안성 등 수도권 4개와 지방 18개 등 모두 22개 지역이다.

지난달 제22차 미분양관리지역(24개) 중 부산 서구와 충남 당진은 미분양 가구가 줄면서 이번 관리지역에서 제외됐다.

미분양관리지역은 미분양 주택 수가 500가구 이상인 시·군·구 중 미분양 증가, 미분양 해소 저조, 미분양 우려, 모니터링 필요 등의 사유가 있을 때 선정된다.

지난달 말 기준 미분양관리지역의 미분양 주택은 모두 3만8008호로, 전국 미분양 주택(6만2050호)의 61.3%를 차지하고 있다.

미분양 관리지역에서 주택을 공급할 목적으로 사업 부지를 매매할 경우 분양보증 예비심사를 받아야 한다. 예비심사를 받지 않으면 분양보증이 거절될 수 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