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룬 교도소 집단 탈옥.. "총 쏘며 정문 파괴 후 교도소에 불질..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카메룬 교도소 집단 탈옥.. "총 쏘며 정문 파괴 후 교도소에 불질러"

최종수정 : 2018-07-30 15:14:56
사진 연합뉴스
▲ 사진=연합뉴스

아프리카 카메룬에서 재소자 160여명이 집단 탈옥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AFP통신에 따르면 지난 29일(현지시간) 밤사이 아프리카 카메룬 북서부 엔돕지역에 있는 교도소에서 재소자 160여 명이 집단 탈옥했다.

이 지역 관리인 윌리엄 브누아 엠부투 음비타는 공영 라디오 방송 인터뷰에서 무장괴한들이 총을 쏘며 정문을 파괴한 후 교도소 모든 건물에 인화성 물질을 부은 뒤 불을 질렀다고 덧붙였다.

이 관리인은 최소 160명이 탈옥한 것으로 추정했다.

그는 달아난 재소자들을 추적 중이며 자발적으로 돌아온 이들은 바멘다에 있는 교도소로 이송된다고 밝혔다.

집단 탈옥 사건이 일어난 이 지역은 영어를 사용하는 분리주의자들의 소요 사태가 계속되면서 치안이 매우 취약한 곳이다.

카메룬 북서부와 남서부 지역에선 프랑스어 사용자들의 차별과 탄압에 소수인 영어 사용자들이 반발하면서 유혈 충돌이 일상적으로 일어나고 있다.

이 때문에 2016년 이래 수십 명이 숨지고 18만 명이 살던 곳에서 쫓겨났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