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수 봉와직염.. "몸에 13000 넘게 염증이 퍼졌데요"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김기수 봉와직염.. "몸에 13000 넘게 염증이 퍼졌데요"

최종수정 : 2018-07-30 09:56:29
사진 김기수 SNS
▲ 사진=김기수 SNS

뷰티크리에이터로 활동하고 있는 김기수가 봉와직염으로 병원에 입원했다.

김기수는 29일 자신의 SNS을 통해 근황과 함께 입원사실을 공개했다.

그는 "많이 좋아졌어요. 봉와직염 걸려서 몸에 13000 넘게 염증이 퍼졌었데요"라고 전했다.

이어 김기수는 "혼자 기어서 울면서 병원에 입원한 하루가 꿈만 같지만 그래도 거리에서 도와주신 분들과 꼬요님들 걱정에 이제 회복기에요. 5일간은 항생제 투여하면서 경과를 지켜봐야 한데요"라고 자신의 상태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김기수는 "무좀 없어요. 왜 걸렸는지 나중에 유튜브 실시간에서 말씀드릴게요"라고 덧붙였다.

김기수가 걸린 봉와직염은 진피와 피하 조직에 나타나는 급성 세균 감염증의 하나로 세균이 침범한 부위에 홍반, 열감, 부종, 통증이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한편 김기수는 SBS 모비딕 뷰티콘텐츠 '예쁘게 살래? 그냥 살래?' 등에 출연하며 뷰티크리에이터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