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상생협력 펀드 520억원 규모 조성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포스코건설, 상생협력 펀드 520억원 규모 조성

최종수정 : 2018-07-23 12:53:08

포스코건설이 협력사의 경쟁력을 높이고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상생협력 강화에 나선다.

포스코건설은 23일 협력사가 운용자금을 저금리로 대출받을 수 있도록 상생협력 펀드 520억원을 조성했다.

상생협력 펀드는 협력사가 운용자금을 대출받을 때 금리를 1%가량 할인 지원하는 제도다.

포스코건설은 지난해 364억원의 상생협력 펀드를 조성했고 현재 45개 협력사가 상생협력 펀드를 활용하고 있다.

금융 지원 외에도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포스코건설은 올해 1월 상생협력 전담조직을 신설한 데 이어 지난달에는 협력사와 기술협력 강화를 위해 '상생협력 플랫폼'제도를 새로 도입해 운영 중이다.

상생협력 플랫폼은 협력사가 포스코건설에 기술협력을 제안하고, 그 성과가 입증될 경우 포스코건설이 협력사와 장기계약을 맺는 제도다. 이를 통해 협력사는 안정적으로 기술개발에 투자할 수 있다.

이외에도 포스코건설은 '임원동반성장지원단'을 꾸려 협력사에 경영컨설팅과 사이버교육(품질경영·공정안전관리 등)을 지원하고 명절 대금을 조기 지급하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