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로드웨이 42번가' 눈과 귀가 즐겁다! 가슴뛰게 만드는 탭댄스의 황..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브로드웨이 42번가' 눈과 귀가 즐겁다! 가슴뛰게 만드는 탭댄스의 황홀함

최종수정 : 2018-07-22 15:04:09
브로드웨이42번가 샘컴퍼니
▲ 브로드웨이42번가/샘컴퍼니

[리뷰] '브로드웨이 42번가' 눈과 귀가 즐겁다! 가슴뛰게 만드는 탭댄스의 황홀함

"넌 무대 위의 먼지 한 점에 불과해(줄리안 마쉬)"

"알아요. 하지만, 전 제 꿈을 포기하지 않을 거예요. 작은 먼지들이 모여서 무대를 빛내고 관객에게 감동을 안기니까요.(페기 소여)"

무대 위 앙상블 모두가 주인공인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가 관객들에게 또 한 번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는 1996년 국내 초연을 시작으로 22년간 함께 해온 웰메이드 콘텐츠다. 많은 스테디셀러 뮤지컬 중에서도 특히 '브로드웨이 42번가'는 화려한 텝댄스와 무대의상으로 관객의 시선을 사로잡고 여타 무대에서는 볼 수 없던 고퀄리티의 무대장치를 접목해 신선함을 안긴다.

브로드웨이42번가 샘컴퍼니
▲ 브로드웨이42번가/샘컴퍼니

이번 '브로드웨이 42번가'는 2016, 2017년 리바이벌 버전의 무대를 통해 실력과 기술력으로 검증받은 제작진과 최고의 캐스트로 구성, 역대 최고 레벨의 탭댄스와 화려한 군무를 선보인다. 유행과 시대를 뛰어넘어 사랑 받아온 글로벌 콘텐츠인 만큼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압도적이고 짜릿한 퍼포먼스와 차원이 다른 고품격 무대를 확인할 수 있다.

한국 초연 20주년 공연에서 국내 최초로 추가된 뉴 버전의 계단 씬(Stair scene) 과 피아노 위에서 펼쳐지는 페기소여의 고난도 솔로 탭이 인상적인 피아노 씬(Piano scene), 3층 높이의 거대한 분장실 세트에서 선보이는 분장실 씬(Make-up room scene)의 무대를 보완하고, 거울 씬(Mirror scene)에서는 무대가 반사되어 객석에 비치는 대형 거울장치를 일자평면구도로 전면 교체해 압도적인 입체감을 표현하는 등 안무, 세트, 조명에 이르기까지 정교함과 완성도를 높였다.

브로드웨이42번가 샘컴퍼니
▲ 브로드웨이42번가/샘컴퍼니

'브로드웨이 42번가'를 본 사람이라면 고품격 쇼무지컬의 결정체라는 것에 동의할 것이다.재즈풍의 경쾌한 스윙 음악과 그루브가 살아있는 탭댄스의 리듬감, 그리고 단체군무 퍼포먼스는 이 뮤지컬만의 트레이드마크다.

육아에 지친 엄마, 공부에 지친 학생, 하루종일 업무에 시달린 직장인, 무료한 생활에 활력을 얻고 싶은 중년, 불투명한 미래가 막막한 청년 등 그 누구라도 무대가 시작되면 어깨의 짐은 모두 내려놓고 시원한 탭댄스 비트에 온 몸을 맡길 것이다.

브로드웨이42번가 샘컴퍼니
▲ 브로드웨이42번가/샘컴퍼니

작품의 줄거리는 뮤지컬 댄서가 되기 위해 도시로 상경한 시골 출신의 페기소여가 수많은 좌절을 뒤로한채 결국에는 당대 최고의 배우가 된다는 내용이다.

수많은 코러스걸을 대표해 성공하는 페기소여의 모습은 현실에 허덕이는 관객들에게 희망을 안긴다. 막이 내리고 공연장을 나선 후까지 작품이 던지는 긍정의 메시지는 가슴 속에 깊이 남을 것이다.

이번 '브로드웨이 42번가'는 역대급 캐스팅을 자랑한다. 당대 최고의 연출가 줄기안 마쉬 역에는 김석훈과 이종혁이 캐스팅됐다. 현재는 한풀 꺾인 도로시 브록 역은 김선경과 배해선이 연기한다. 러블리함의 끝 매기 존스는 홍지민과 이경미가, 코러스걸들을 대표하는 페기 소여는 정단, 오소연이 맡았다 .그리고 화려한 스타 빌리 로러 역은 정민, 강동호가 분한다.

춤, 노래, 연기 3박자를 모두 갖춘 최정예 멤버의 완성도 있는 환상적인 무대를 볼 수 있을 것이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