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G7 씽큐, 브라질·멕시코 출시…중남미 시장 공략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LG G7 씽큐, 브라질·멕시코 출시…중남미 시장 공략

최종수정 : 2018-07-17 13:11:26

브라질 상파울루에 위치한 한 전자제품 매장에서 고객들이 LG G7 ThinQ 를 살펴보고 있다. LG전자
▲ 브라질 상파울루에 위치한 한 전자제품 매장에서 고객들이 LG G7 ThinQ 를 살펴보고 있다. /LG전자

LG전자가 자사의 전략 스마트폰 'LG G7 씽큐(ThinQ)'로 중남미 시장 공략에 나섰다.

LG전자는 지난주 브라질과 멕시코에 LG G7 씽큐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로써 LG G7 씽큐는 북미, 중남미, 아프리카, 아시아, 유럽, CIS 등 핵심 지역에서 출시하며 본격적으로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 진출에 속도를 높이게 됐다.

LG전자에 따르면 현지에서도 LG G7 씽큐에 대한 좋은 반응이 나오고 있다. 브라질 유력 매체 '오 글로보'는 "햇빛 아래서도 선명한 디스플레이, 놀라운 사운드, 넓게 찍을 수 있는 광각 렌즈와 알아서 최적의 화질을 제공하는 AI 카메라를 갖췄다"며 "LG G7 씽큐는 의심의 여지가 없는 최고의 성능을 탑재한 폰"이라고 평가했다.

유력 IT 전문지 '투도 셀룰라'도 "혁신적인 기능을 갖춘 동급 최강의 스마트폰"이라고 평가했다. 멕시코 IT 매체 '밀레니오'는 "단 한 번의 샷으로 이렇게 또렷하고 완벽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스마트폰은 본 적이 없다"며 카메라 기능을 극찬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