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회의 사주속으로] 귀인(貴人)을 만나는 인연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김상회의 사주속으로] 귀인(貴人)을 만나는 인연

최종수정 : 2018-07-19 05:39:24
사진 유토이미지
▲ 사진/유토이미지

어려운 일에 처했을 때 생각지도 못하게 도움을 주는 사람을 만났을 때 우리는 이를 일러 하늘이 도우셨다고 얘기한다. 그만큼 귀인을 만나는 일은 희유한 기회인 것이다. 업연의 이치로는 친하지 않은 관계라 할지라도 도움을 베풀거나 하면 어느 순간 내 자신이 어려움에 처했을 때 나를 도와주는 손길을 만날 때가 있다. 이러한 것을 일러 바로 귀인상봉 인연이라 하는 것이다. 사실 나의 부모나 아들·딸 등 가족들에게 베푸는 덕은 선행이라고 할 수는 없는 것이다.

당연한 효도이자 의무일 것이다. 물론 요즘 시대는 옛날과 달라 효가 바닥에 떨어지고 부모의 아동학대도 심심찮게 기사화되고 있는 것을 보면 부모노릇 자식 노릇하기도 쉽지 않은 세상인 것만큼은 사실이다. 그러나 나와 상관없는 타인에게 동물에게 도움을 주고 보살핌을 베푸는 것은 분명 선한 공덕이 된다.

예를 들어 윤회의 업보에 따르면 다른 이나 다른 동물의 생명을 귀히 여기고 살려주는 일은 장수와 건강을 보장한다고 한다. 따라서 단명한 경우는 전생에 살생을 즐겨하였거나 다른 생명을 상처주고 죽이는 일에 대한 과보라고 지장경에도 나와 있다. 팔자를 볼 때 어떤 이들은 어려운 고비가 있을 때마다 도움의 손길을 받는 이들이 있다. 이들의 사주를 잘 살펴보면 신살 중 하나인 천을귀인(天乙貴人)을 지니고 있다.

이 천을 귀인은 길성 중 으뜸으로 여겨져 흉한 일이 생겨도 그 흉성은 감소되며 피해갈 수도 있다고 알려져 있다. 년지에 천을 귀인이 있으면 조상 덕이 있는지라 선대로부터의 유산과 유물을 이어받으며 월지에 있게 되면 부모덕이 뛰어나고 일지에 있게 되면 배우자궁이 좋다고 보는 것이다. 물론 이 천을귀인이 시지에 있다면 반드시 자식으로 인하여 칭송받을 일이 있다. 물론 이 신 살이 공망을 받지 않아야 그 효력이 있으며 형이나 충을 받지 않으면 더욱 그 기운이 출중해진다는 해석이다.

이렇듯 사주에 천을귀인이 있게 되면 귀인을 만나는 일도 있게 되어 살아가는 중에 생기는 인생사 험난한 일도 잘 비껴나갈 수 있는 것이다. 천덕이나 월덕이 있는 경우도 귀인상봉의 운을 기대할 수 있다. 그러나 이러한 길 성의 신살 들은 그냥 생기는 것이 아니다. 팔자의 기호라는 것은 나의 세세생생 쌓아온 업의 결과임을 깨달은 선사들과 조사는 물론 지혜의 눈이 밝은이들이 항상 얘기하는 불변의 진리인 것이다. 그래서 선인선과(善人善果, 악인악과(惡因惡果)란 말이 있는 것이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