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우닝 가구, 호주 매트리스 'A.H.Beard' 공식 론칭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다우닝 가구, 호주 매트리스 'A.H.Beard' 공식 론칭

최종수정 : 2018-06-21 17:57:22

다우닝 남상만 회장 좌 과 A.H.Beard 개리 비어드 회장 우 다우닝 가구 본사에서 친환경 호주 매트리스 A.H.Beard를 공식 론칭 이벤트를 가졌다. 사진 다우닝
▲ 다우닝 남상만 회장(좌)과 A.H.Beard 개리 비어드 회장(우) 다우닝 가구 본사에서 친환경 호주 매트리스 A.H.Beard를 공식 론칭 이벤트를 가졌다. 사진/다우닝

국내 최대 소파제조업체 다우닝 가구가 119년 전통의 친환경 호주 매트리스 A.H.Beard를 공식 론칭했다고 전했다.

21일 판교 다우닝 가구 본사에서 진행된 론칭 행사에는 다우닝 남상만 회장과 호주 A.H.Beard의 개리 비어드(Garry Beard) 회장을 비롯하여 제임스 최 주한호주대사, 앨린 비어드 상무 및 호주무역투자대표부 관계자가 참석했다.

1899년에 설립된 A.H.Beard는 호주 침대 생산 1위 업체로, 모든 제품은 호주에서 생산되고 있다.

매트리스 내부에 들어가는 스펀지는 전부 호주산 친환경 폼인 '이보폼(EvoFoam)'이 들어간다. '이보폼'은 가장 진화된 스펀지 제조방식을 통해 생산되며, 기존의 폼 생산방식과 달리 유해물질 및 화학과정을 거치지 않는다.

개리 비어드 회장은 "질 좋은 수면은 균형잡힌 식단, 규칙적인 운동과 함께 건강한 삶을 구성하는 3대 요소중 하나이며, 현대인들은 숙면이 삶의 질을 좌우한다는 것을 인식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이번 한국 론칭을 통해 한국 소비자들이 숙면을 통해서 건강과 활력을 찾을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이번 론칭에는 총 3가지 모델 매트리스를 선보였다. 각기 다른 혁신적인 소재와 스프링 시스템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10년간 품질을 보증한다.

다우닝 가구 남상만 회장은 "엄격한 안전기준과 청정지역으로 잘 알려진 호주에서 생산된 안전한 침대를 국내 소비자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 론칭되는 제품은 한국인의 체형과 수면환경을 고려해서 특별 제작된 한국형 모델로 국내 소비자에게 편안함과 안전성을 선물할 것'이라고 전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