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환, AG 태극마크가 '뜨거운 감자'된 이유?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오지환, AG 태극마크가 '뜨거운 감자'된 이유?

최종수정 : 2018-06-11 15:37:06
 사진 LG트윈스 홈페이지
▲ (사진=LG트윈스 홈페이지)

LG 오지환은 2018 아시안게임 국가대표로 합류할 수 있을까. 그의 합류 여부가 뜨거운 감자다.

11일 KBO에서는 선동열 야구 국가대표팀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들이 회의를 열고 국가대표 최종 엔트리 24인을 결정 중이다.

이번 아시안게임 최종엔트리의 최대 관심사는 오지환의 대표팀 합류여부다.

오지환은 아시안게임 대표팀에 합류하지 못하면 올 시즌을 마친 뒤 현역으로 군 입대를 해야된다. 오지환은 만 28세로 상무와 경찰청에 지원할 나이도 이미 지났다.

앞서 상무 입대를 포기한 오지환은 아시안게임이 병역혜택을 노리는 마지막 끈인 셈이다. 우리나라는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면 군 면제 혜택을 받을 수 있고 현재 일본 대만 등에 비해 아시안게임 금메달 획득이 유력한 상황이다.

오지환이 아시안게임 최종 엔트리 발표를 누구보다 애타게 기다리는 이유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