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차 시장 신차급 차량 인기…그랜저IG·벤츠 E클래스 등

중고차 시장 신차급 차량 인기…그랜저IG·벤츠 E클래스 등

최종수정 : 2017-12-07 11:06:32
▲ 현대차 그랜저 IG.

국내 중고차 시장에서 신차급 차량이 인기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SK엔카닷컴이 지난 10월부터 중고차 매물의 평균 판매 기간을 조사한 결과 국산차는 2017년 출시한 현대자동차 그랜저IG와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2017년식이 가장 많이 팔린 모델로 나타났다. 또한 해당 차량이 가장 빨리 판매 된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 결과는 10월1일부터 12월6일까지 SK엔카닷컴 홈페이지에서 국산차 100대 이상, 수입차 50대 이상 판매 완료된 모델의 평균 판매 기간을 조사해 발표했다. 국산 중고차에서는 2017년식 현대차 그랜저 IG가 평균 판매 기간 16.42일을 기록해 가장 인기가 높았다. 현대차 아반떼 AD와 기아차의 레이가 각각 19.47일과 21.31일의 평균 판매 기간을 기록하며 뒤를 이었다.

▲ 벤츠 E클래스.

수입 중고차에서는 벤츠 E클래스 2017년식이 16.02일의 평균 판매 기간을 기록하며 가장 빨리 팔리는 모델로 나타났다. 2위와 3위는 포드 익스플로러 2014년식(18.82일)과 폭스바겐 뉴티구안 2015년식(19.46일)이 차지했다.

차종별로 살펴보면 경차에서는 기아차 레이, 준중형차에서는 현대차 아반떼 AD, 중형차에서는 벤츠 E클래스, 대형차에서는 현대차 그랜저 IG, 스포트유틸리티차량(SUV)에서는 포드 익스플로러, 레저용차량(RV)에서는 기아차 올 뉴 카니발이 각각의 차종에서 1위를 기록해 높은 인기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국산차와 수입차 모두 최근 연식의 모델이 가장 빨리 팔려 신차급 중고차를 찾는 소비자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특히 벤츠 E클래스의 경우 신차 시장에서의 높은 인기를 이어가며 연식을 불문하고 짧은 판매 기간을 기록했다"고 말했다.

댓글 쓰기 (전체 댓글 수 0)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