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기업 가치 1.6조…내년 흑자전환도 가능"

"카카오뱅크 기업 가치 1.6조…내년 흑자전환도 가능"

최종수정 : 2017-11-14 11:21:10

카카오뱅크의 기업가치가 1조6000억원에 달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이와 함께 지금과 같은 대출 증가세가 이어진다면 내년에는 흑자전환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한국투자증권 백두산 연구원은 14일 "현재 자기자본비용 7%, 영속 자기자본비용 9%로 가정했을 때 카카오뱅크의 기업가치는 1조6000억원"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말 기준 카카오뱅크의 여신과 수신 잔액은 각각 3조4000억원, 4조원이다.

월별 수신 증가액은 개점효과가 있던 8월 1조6000억원을 정점으로 9월 1조2000억원, 10월 9000억원으로 안정화되는 추세다

백 연구원은 "올해 연말 카카오뱅크 수신액을 3조8000원으로 추정했는데 이를 5조원으로 상향 조정한다"며 "이를 반영해 카카오뱅크의 내년 월평균 수신 증가액은 3800억원으로 전망한다"고 분석했다.

기대치를 크게 웃도는 성과에 출범 1년 만인 내년에 흑자 전환도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

백 연구원은 "카카오뱅크의 내년 말 대출채권 잔액은 7조8000억원으로 예상한다"며 "흑자전환을 위한 평잔 기준 대출액을 6조1000억원으로 보면 지난달 대출이 3조4000억원을 돌파하면서 흑자전환이 가시권에 들어왔다"고 강조했다.

단기간에 빠르게 성장한 만큼 향후 성장속도는 다소 조절될 수 있다.

백 연구원은 "대출이 단기간에 과도하게 증가한 측면이 있기 때문에 결국 금융시스템 거시건전성을 고려한 각종 감독당국의 개입으로 카카오뱅크의 대출 증가율은 장기적으로는 업종 평균을 약간 상회하는 수준으로 수렴할 것"이라고 밝혔다.

▲ 자료: 한국투자증권
댓글 쓰기 (전체 댓글 수 0)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