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맛나는 세상이야기]이랜드, 진정성·지속성·투명성으로 나눔 실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살맛나는 세상이야기]이랜드, 진정성·지속성·투명성으로 나눔 실천

최종수정 : 2017-11-05 14:44:29

[살맛나는세상이야기]이랜드, 진정성·지속성·투명성으로 나눔 실천

이랜드의 경영이념인 나눔·바름·자람·섬김 중 제 1경영이념은 나눔이다. 이랜드가 나눔을 실천하는 데 있어서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원칙은 진정성과 지속성, 그리고 투명성이다.

이랜드그룹은 지난 2002년부터 매년 순수익의 10%를 사회공헌에 사용해왔으며, 기업 재단으로는 유일하게 이랜드복지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기부금 내역을 매월 10원 단위로 공개하고 있다.

목포이랜드노인복지관 이랜드
▲ 목포이랜드노인복지관/이랜드

◆이랜드인큐베이팅, 위기가정·미자립 복지시설 NPO 주목

이랜드복지재단에서 일하는 간사들은 늘 전국 각지 현장을 돌아다닌다. 정부나 민간단체의 지원을 받지 못하는 사각지대에 놓인 사람들을 찾아내기 위해서다.

이랜드인큐베이팅은 이랜드의 사회공헌 역사와 맥을 같이 한다. 소외된 이웃을 내 가족처럼 지원하고자 시작한 인큐베이팅 사업은 벌써 37년째 접어들었다.

이랜드인큐베이팅 사업의 가치는 도움이 절실한 사람들을 직접 발굴하여 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는 데 있다. 위기에 처한 사람들은 인큐베이팅의 도움을 받아 자립하게 되며, 이 같은 과정을 기부자 모두가 지켜볼 수 있어 가치와 감동은 더해진다.

이랜드복지재단은 1만1000여명의 도움이 필요한 위기가정과 미자립 복지시설 및 비영리민간단체(NPO) 410개소를 지원해오고 있으며 기부자와 위기가정을 연결해주는 기부사이트를 운영하고 있다.

현장 간사들이 발굴한 위기가정 외에도 도움이 필요한 사람은 누구나 위기가정 신청 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고, 도움을 주고 싶은 기부자들은 사이트에서 모금에 참여할 수 있다.

이랜드복지재단은 가정 내에 주 소득원이 사망하거나 질병, 학대, 화재 등의 열악한 환경에 노출돼 도움이 절실한 위기가정에 치료비, 생계비, 주거비, 교육비 등을 지원하여 자활·자립할 수 있도록 돕는다.

치과네트워크를 통해 위기가정에 치과 의료 재능 기부도 실시하고 있다. 네트워크에 가입한 치과가 이랜드인큐베이팅에 선정된 대상자를 무료로 진료하여 치과질환으로 고통받는 이웃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

이랜드복지재단은 위기가정을 돕는 미자립 복지시설 및 NPO 기관들로 하여금 자립할 수 있는 역량을 지원하는 일에 힘쓰고 있다. 정부나 민간의 지원을 받지 못하는 미자립 복지시설에 매월 시설운영비와 물품을 지원하여 그들이 더 많은 위기가정을 구해낼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NPO 상생파트너 사업으로 소외된 사각지대 대상자들을 돕고 있는 신생 또는 위기상황의 NPO와 전문성 있는 사업을 진행하는 기관에 재정지원과 전문가 자문을 지원하고 있다.

인큐베이팅 기부사이트를 통해서는 소외된 이웃과 기부자를 연결시켜준다. 기부자에게는 가치와 감동을, 대상자에게는 자활과 자립의 희망을 주는 사이트로 모금된 기부금 전액은 대상자를 위해서만 사용된다. 또 기부금 1:1 매칭 프로그램을 시행하여 이랜드가 기부자의 모금액만큼 기부하여 두 배의 사랑을 전하고 있다.

목표금액만큼 모금이 달성되지 않아도 전문적인 사례관리를 통해 대상자에게 필요한 금액을 파악하여 필요한 금액을 이랜드가 추가로 기부한다.. 지원된 모금액은 투명하게 관리되며, 어떤 대상자를 위해 어떻게 사용되었는지는 나눔보고서를 통해 누구나 확인할 수 있다.

중국에 전달된 구호키트 이랜드
▲ 중국에 전달된 구호키트/이랜드

◆글로벌 사회공헌…한-중 민간외교에도 앞장

이랜드그룹은 해외에서도 역동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중국에서는 국내와 동일하게 순수익의 10%를 현지 사회공헌에 사용하고 있으며, 현지 최대 규모의 장애인기금을 설립하기도 했다. 그 밖에도 빈곤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장학사업과 장애인 특수교육을 시행하고 있으며, 긴급구호 물품지원, 치료비지원, 직원 자원봉사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한-중 민간외교에도 앞장서고 있다.

또 이랜드는 가정의 어려움으로 학업을 중단할 수 밖에 없는 빈곤 고등학생들에게 학업을 지속할 수 있도록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장학사업은 2011년 1800명을 시작으로 2013년부터는 매년 5000명 이상을 선발했으며, 누적 장학생 수가 1만5000명을 돌파했다.

매년 이랜드 장학생이 대학교에 진학하는 비율은 무려 89%에 달한다. 역대 최대 규모의 장학기금을 중국 교육부와 공동 설립했으며, 지난해까지 총 400억원의 장학금을 지원했다.

중국 이랜드는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중국 정부가 주는 '중화 자선상'을 우리나라 기업 최초로 3회 수상하기도 했다.

국내 시초가 되었던 긴급구호키트사업은 중국에서도 이어지고 있다. 재난 발생 시 이재민들에게 꼭 필요한 긴급구호 키트를 제작해 재난지역을 신속하게 돕고 있으며, 지난 6년 동안 현지 곳곳에 구호키트 20만개 이상 제작 지원했다.

그 밖에도 이랜드그룹 직원들은 지난 2003년부터 해외 어린이 결연을 통해 어려운 이웃과 사랑을 나누고 있다. 3000여명 이상의 직원들이 해외 빈곤 어린이를 지원하는 결연에 참여해오고 있으며, 이들은 제 3세계 빈곤국가의 소외된 어린이들과 1:1 후원을 맺었다.

이랜드그룹이 진출한 해외 국가를 중심으로 현지의 열악한 환경에서 지내는 어린이들을 지원하는 사업을 이랜드복지재단이 맡고 있으며, 결연을 통해 가난과 빈부격차로 인해 고통 받는 최빈국 어린이들의 건강한 양육을 돕는 역할을 직접 수행하고 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