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시대] 통일의 길목, 은평구의 이호철통일로문학상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자치시대] 통일의 길목, 은평구의 이호철통일로문학상

최종수정 : 2017-09-18 15:04:31

[자치시대] 통일의 길목, 은평구의 이호철통일로문학상

17일 파주시 캠프그리브스에서 열린 제1회 이호철 통일로 문학상 시상식 에서 김석범 재일조선인.93세 씨가 수상 후 패를 들어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 17일 파주시 캠프그리브스에서 열린 '제1회 이호철 통일로 문학상 시상식'에서 김석범(재일조선인.93세)씨가 수상 후 패를 들어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은평구(구청장 김우영)는 '문화가 지역의 미래'라는 인식으로 올해 '이호철통일로문학상'을 제정하고 지난 17일 첫 시상식을 가졌다. 민선 6기 내내 추진 중인 '문화클러스터 조성' 사업에 이은 또 하나의 성과로 평가된다. 특히 이번 문학상 제정은 통일 관문으로서의 지리적 여건과 통일 한국의 중심지 양천리(은평구 녹번동, 의주-부산 동래 양쪽으로 천리)라는 은평구의 지정학적 상징성을 예술 분야로 승화시켰다는 점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소시민과 실향민의 삶을 어루만져온 '통일 문학의 큰별' 고 이호철 선생은 지난해 9월 작고할 때까지 50년간 은평구에서 살아왔다. '통일의 길목'으로 자임하는 은평구는 선생의 뜻을 기리는 동시에 전 지구적 차원의 분쟁, 차별, 폭력, 전쟁 등으로 발생하는 문제를 사유하고 극복하기 위해 '이호철통일로문학상'을 제정했다.

이에 따라 구성된 문학상 추천선고위원회와 운영위원회에서는 고 이호철 선생의 정신과 일맥상통할 수 있는 국내외 여러 작가들을 우선 추천했고, 문학계 원로들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초대 수상작가로 화산도의 저자 김석범 작가를, 특별상에 김 숨 작가를 선정했다.

초대 수상작가로 선정된 김석범 작가는 일본 오사카에서 출생한 재일조선인으로 4·3 진상규명과 평화인권운동에 젊음을 바쳤으며, 지금까지 무국적 경계의 삶을 온몸으로 살아왔다. 1957년 최초의 4·3소설 '까마귀의 죽음'을 발표해 전 세계에 제주4·3 사건의 진상을 알리고 1976년 소설 '화산도'를 일본 문예 춘추사 '문학계'에 연재하기 시작해, 1997년 원고지 3만매 분량의 원고를 탈고, 일본 문학계에 충격을 줬다. 오노 데이지로는 이에 대해 "20세기 최후를 장식하는 금자탑"이라고 극찬하기도 했다.

김우영 은평구청장 은평구
▲ 김우영 은평구청장 /은평구

은평구는 고 이호철 선생의 정신과 뜻을 기리기 위해 이 문학상을 제정한 만큼, 이를 민족 간 대립과 분쟁, 종교적 갈등과 충돌 등의 문제를 함께 사유하고 극복할 수 있는 문학적 실천의 일환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매년 작가들을 발굴하고 시상할 계획이다.

김우영 구청장은 "이 시대에 지향해야 할 가치와 아픔에 대한 치유와 모든 것을 통일로 담아내는 이호철 통일로 문학상을 은평구가 주도해서 할 수 있게 된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통일이 될때까지 이호철 통일로 문학상이 세계적인 권위가 있는 상으로 발돋움 하도록 은평구민의 뜻을 모아 계속해서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 구청장은 '은평'속에 담긴 역사적인 전통과 스토리를 '문화'로 소통하여 주민들에게 위로와 즐거움을 주는 구정을 펼치고 있다. 특히 2015년 4월에 지정받은 북한산 일원의 '韓문화체험특구'를 북한산둘레길, 은평역사한옥박물관, 셋이서문학관, 진관사, 삼천사 등과 연계하여 한류문화의 중심지로 발전시키는 중이다. 그 일환으로 한복과 한식 체험공간인 '너나들이 센터'를 올 12월 완공해 내년 2월 개관할 예정이다. 또 미술과 한옥 공존의 '삼각산 금암미술관'를 올 10월 완공해 개관한다. 이 시설들은 현재 조성 중인 '은평한옥마을'의 여러 시설과 설과 연계함으로써 서울속에서 자연과 한류를 느끼며 힐링할 수 있는 관광명소로 조성할 계획이다.

이에 더해 기자촌 문학정신을 담아내는 '언론기념관'과 건립 중인 인문학의 산실 '고전번역원'을 '북한산 韓문화체험특구' 활성화의 새로운 동력으로 자리 잡게 할 계획이며 신사동 공공도서관(올 12월 완공), 연신내 생활음악지원센터, 갈현동 청소년문화의 집(내년 6월 완공) 등 지역 곳곳에서 주민들이 문학과 문화를 향유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은평구의 셋이서 문학관 전경 은평구
▲ 은평구의 '셋이서 문학관' 전경 /은평구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