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의료원, 국내 첫 '교육 시뮬레이션센터' 개소…임상 정확도·환..

한림대의료원, 국내 첫 '교육 시뮬레이션센터' 개소…임상 정확도·환자안정성 UP

최종수정 : 2017-07-17 20:33:45
▲ 한림대의료원 내 '한림 시뮬레이션센터' 마네킹 기반 시뮬레이션 룸 실습 모습. /연합뉴스

한림대의료원이 의료진 교육을 위한 시뮬레이션센터를 국내에서 처음으로 설치했다.

한림대의료원은 지난 15일 '한림시뮬레이션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시뮬레이션센터는 간호사·인턴·전공의·전문의 등 의료진이 임상에 투입되기 전 인체 모형·고기능 시뮬레이터를 이용해 시술·수술을 반복 연습할 수 있도록 해 임상에서 각종 상황 해결 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돕는 교육 기관이다.

이를 통해 의료진은 전문 기술력을 향상시킴으로써 임상 정확도와 환자 안전성이 높일 수 있다.

한림대의료원은 내시경학회지(Endoscopy) 연구에 따르면 시뮬레이션을 거친 의료진의 대장내시경 처치 숙련도(52%)는 그렇지 않은 의료진의 숙련도(19%)보다 3배 가까이 높다고 밝혔다.

특히 한림시뮬레이션센터는 중앙통제시스템인 '심캡쳐 시스템'을 도입해 실습 효과를 극대화하고 현장감을 높였다.

심캡쳐 시스템은 통제실에서 각 실습 상황을 지시·무선 조정·방송·녹화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실제 임상 현장과 비슷한 환경을 만들 수 있다.

이혜란 의료원장은 "한림시뮬레이션센터 개소를 통해 국내 의료계의 임상 실습 환경을 선도할 수 있을 것"이라며 "향후 외부 의료인도 실습 가능한 전문 과정을 신설하고, 임상 의료기술 및 의료기기 연구 개발도 주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 쓰기 (전체 댓글 수 0)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