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메트로] '산애들' 3호선 남부터미널역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맛있는 메트로] '산애들' 3호선 남부터미널역

최종수정 : 2017-06-25 14:27:22

[맛있는 메트로] '산애들' 3호선 남부터미널역

 산애들 3호선 남부터미널역.
▲ '산애들' 3호선 남부터미널역.
김치찌개.
▲ 김치찌개.
김치찌개.
▲ 김치찌개.
산애들 3호선 남부터미널역.
▲ 산애들 3호선 남부터미널역.

지하철 3호선 남부터미널역은 근처에 예술의전당이 위치하고 있어 '예술의전당역'이라고도 불린다. 그 외 서울남부버스터미널과 국립국악원, 비씨카드 본사 등도 있어 1일 승하차인원 5만3000여 명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고 있다.

공연 관람이나 버스터미널 이용 등 적지 않은 사람들이 이곳을 찾고 있지만 이들이 공통적으로 느끼는 점은 '마땅히 편하게 밥을 먹을 곳이 없다'는 것이다.

이번 주 '맛있는메트로'와 함께하는 독자라면 그런 아쉬움과 답답함은 이제 접어두어도 좋을 듯하다.

남부터미널역 6번 출구, 도보 3분 거리에 위치한 찌개전문점 '산애들'을 소개한다.

이곳은 지하에 위치하고 있지만 5년 째 같은 자리를 지키고 있을 정도로 인근 직장인들이 자주 찾는 숨은 맛집이다.

닭볶음탕과 두루치기, 백숙 등 다양한 메뉴를 취급하고 있는데 점심시간에는 찌개를 중심으로 한 가정식 백반정식(6000원)을 판매한다.

메뉴는 요일마다 바뀐다. 김치찌개, 제육볶음 또는 생선구이를 곁들인 된장찌개, 불고기전골, 닭볶음탕, 비빔밥과 삼계탕 등이 주요 메뉴다.

반찬은 김치, 멸치볶음, 나물 2종류, 감자볶음 등 기본 7가지가 제공되는데 테이블에 미리 세팅 되어 있다. 부족한 반찬은 별도로 마련된 셀프코너에서 원하는 만큼 더 먹을 수 있고 공기밥도 무료로 추가 제공된다.

요일 메뉴 중 인기 1위는 '제육볶음'이다.

돼지고기 앞다리살을 사용하는데 간장과 고추장 등을 배합한 특제 양념 소스에 하루 정도 숙성 과정을 거친다.

양파와 당근, 양배추 등 각종 채소에 1인당 150g 정도의 고기를 함께 볶아내는데 매콤하면서도 살짝 달콤한 맛과 향이 식욕을 자극한다.

두 번째 인기메뉴는 '닭볶음탕'이다.

먹기 좋게 잘라놓은 닭고기 4~5쪽(1인 기준)에 묵은지를 추가해 얼큰하면서도 시원한 맛이 일품이다. 점심 식사의 아쉬움이 커서 저녁에 다시 방문해 제대로 된 닭볶음탕을 즐기는 손님들이 적지 않을 정도다.

세 번째 인기 메뉴는 '김치찌개'다.

남다른 감칠맛이 느껴지는 김치찌개의 비밀은 미리 푹 끓여둔 멸치 육수에 있다.

김치찌개가 나오는 날은 손님 수에 맞게 달걀 후라이도 함께 제공된다.

기자가 방문한 날 준비된 오늘의 메뉴는 '생고기 김치찌개+계란후라이'로 인기 3위 메뉴를 맛볼 수 있었다.

혼자서 이곳을 찾은 직장인 서미애 씨(36)는 "맛과 가격 등 남부터미널 인근에서 이만한 식당이 없다"며 "다른 곳과 달리 혼자 방문해도 찌개가 냄비에 나와 식사가 끝날 때까지 따뜻하게 찌개를 먹을 수 있어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직장 동료들과 이곳을 방문한 박철민 씨(29)는 "찌개를 좋아하는 편인데 항상 다른 종류의 찌개를 즐길 수 있는 점이 좋아서 매일 출근도장을 찍고 있다"며 "반찬도 하나하나 맛있는데 원하는 만큼 푸짐하게 즐길 수 있다는 점, 비용을 더 내지 않고 밥도 추가로 더 먹을 수 있다는 점도 이곳을 자주 찾게 되는 이유"라고 밝혔다.

저녁에는 술 한 잔 함께 할 수 있는 '닭도리탕(1만5000원)'과 보양식인 '능이누룽지오리백숙(5만원)'의 주문률이 높다.

주인장 진영순 씨(43)는 "다양한 반찬을 직접 만들고 있어 여간 정성이 들어가지 않지만 손님들이 맛있게 식사를 하고 돌아가는 모습을 보면 흐뭇한 마음이 든다"며 "백숙은 조리에 시간이 걸리기 때문에 2시간 전 전화 주문을 하고 방문하면 빠른 식사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주소:서울 서초구 서초동 1588-11

(지하철 3호선 남부터미널역 번 출구, 도보 3분)

*영업시간:오전 11시 30분∼오후 10시(월∼금), 오전 11시 30분∼오후 9시(토)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