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심을 잡아라' 식품업계, 여심잡기 마케팅 활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여심을 잡아라' 식품업계, 여심잡기 마케팅 활발

최종수정 : 2017-05-02 13:37:27

'여심을 잡아라' 식품업계, 여심잡기 마케팅 활발

식품업계가 여심잡기 마케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젊은 여성들은 자신에 대한 투자를 위해 비싼 상품에도 지갑을 여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이들은 다양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채널을 활용해 본인들이 먹고 마시는 것을 공유하며, 트렌드를 주도해 나가고 있어 유통업계에서는 절대 놓쳐선 안되는 핵심 타깃으로 여겨진다.

2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젊은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관련 제품을 출시했다. 주류업계는 달콤하거나 저도주로, 우유·커피 업계는 저당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호가든 로제 오비맥주
▲ 호가든 로제/오비맥주

◆달콤·저도주로 젊은 여성층 공략

주류업계는 달콤한 맛과 저도주로 젊음 여성층을 공략하고 있다. 오비맥주는 최근 '호가든 로제'를 선보였다. 이 제품은 호가든 고유의 밀맥주 맛에 라즈베리의 달콤함이 어우러진 핑크빛 과일맥주다. 또한 여성들에게 인기가 높다는 점에 주목 일반 맥주와 비교해 작은 사이즈인 250mL 병제품을 출시했다. 유리잔 대신 과일잼 용기에 맥주를 담아 마셨다는 벨기에 전통설화에 착안해 탄생한 '호가든 로제'는 달콤한 맛과 3%의 낮은 알코올 도수에, 한 손에 잡히는 크기로 이른바 '여심 저격 맥주'로 자리매김했다.

하이트진로는 과일맛 탄산주 '이슬톡톡'도 인기다. 출시 10개월 만에 약 3400만병 판매고를 올리며, 탄산주 대표 브랜드로 자리 잡았다. '이슬톡톡'은 술자리에서 취하기보다는 가볍게 즐기기를 원하는 20·30 여성층의 니즈를 반영해 출시한 알코올 도수 3도의 탄산주다. 복숭아맛에 이어 파인애플맛이 출시됐다. '이슬톡톡'은 젊은 여성층과 혼술족의 지지를 받으며 가정채널, 유흥채널에서 고른 판매를 보였다.

와인도 저도주 스파클링 와인이 인기다. 지난해 화이트와인과 레드와인의 국내 수입량이 감소했지만, 스파클링 와인의 수입량은 오히려 증가했다. 스파클링 와인은 도수가 5~7% 정도로, 일반 화이트와인이나 레드와인보다 도수가 낮고 당도가 높으며 특유의 톡 쏘는 맛으로 여성 소비자를 비롯한 젊은 소비자들을 중심으로 많은 선택을 받고 있다. 길진인터내셔날도 이러한 트렌드를 반영해 당분을 넣지 않고 발표시켜 만든 와인 '디킨 에스테이트 모스카토'를 출시했다. 청사과의 맛과 톡 쏘는 탄산감, 산도감을 함께 느낄 수 있으며, 일반 와인에 비해 낮은 도수(7도)로 술이 약한 여성들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네스카페 허니골드 미니체중계 기획팩 롯데네슬레코리아
▲ 네스카페 허니골드 미니체중계 기획팩/롯데네슬레코리아

◆우유·커피는 저당으로 어필

설탕 뺀 두유가 건강하고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내세워 인기를 끌고 있다. 다른 제품과 비교해 가격이 비싸더라도 성분과 안전성을 꼼꼼히 확인하고 구매하는 여성 소비자들에게 어필한 것이다. 밥스누(BOBSNU)의 'SOYMILK PLUS 약콩두유'는 건강한 두유를 내세워 프리미엄 두유 업계를 선도하고 있다. 밥스누의 약콩두유는 100% 국산 약콩(쥐눈이콩)을 껍질째 갈아서 만드는 전두 가공 공법을 사용해 콩의 영양성분을 극대화했다. 설탕 및 합성착향료, 안정제, 유화제와 같은 화학첨가제를 일절 첨가하지 않고 당류도 1g으로 낮아, 다이어트에 관심 있는 젊은 여성에게까지 인기다. 제품 패키지 디자인도 심플하고 세련되게 제작했다. 젊은 여성층을 중심으로 패키지를 SNS에 인증하는 사례도 많아 여심공략에 성공했다는 분석이다.

커피믹스 업계는 중년 남성들이 좋아하는 커피 이미지를 벗어던지고 젊은 여성 소비자 공략에 적극 나섰다. 롯데네슬레코리아는 다이어트를 지원하는 기획상품을 선보였다. '네스카페 허니골드 미니체중계 기획팩' 은 '네스카페 허니골드(180개입)' 커피믹스에 사은품으로 디지털 미니체중계를 함께 구성한 특별 기획상품이다. '네스카페 허니골드'는 설탕을 줄인 대신 아카시아꿀과 천연 감미료 스테비아를 첨가해 기존 커피믹스의 달콤함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보다 건강하게 즐길 수 있게 한데다, 몸매 관리에 신경 쓰는 소비자들이 틈틈이 체중을 체크할 수 있도록 미니 체중계를 더해 여성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