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G6, 북미 이어 유럽 시장 상륙

LG전자 G6, 북미 이어 유럽 시장 상륙

최종수정 : 2017-04-20 11:56:29
▲ 독일 뮌헨에 위치한 마리엔광장에서 고객들이 G6로 셀프 카메라를 체험하고 있다. /LG전자

LG전자가 G6를 미국에 이어 유럽 시장에 내놓는다.

LG전자는 다음 주 유럽에서 4대 이동통신사인 보다폰, 오렌지, T모바일, 텔레포니카를 비롯해 총 33개 이동통신사를 통해 G6를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7일 북미 출시에 이어 유럽까지 양대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에 G6를 모두 선보이게 됐다. LG전자는 내달까지 아시아, 중남미, 중동아프리카 등에서도 G6 출시를 마치고 글로벌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을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유럽과 북미 주요 매체들은 G6 출시에 맞춰 풀비전 디스플레이와 탁월한 내구성, 카메라 기능 등에 주목하고 있다. 이탈리아 IT매체 'HD블로그'는 G6에 10점 만점에 9점을 부여하며 "풀비전 디스플레이가 놀라운 시각적 경험과 편리함을 제공한다"고 호평했다.

독일 IT매체 '칩'은 "18:9 화면비의 차별화된 비율은 보는 사람을 놀라게 한다"고 평가했다. 영국 IT매체 'T3'는 "G6의 후면 카메라 기능이 매력적"이라며 "광각 카메라 렌즈는 다양한 상황에서 유용하다"고 설명했다.

미국에서도 사용편의성이나 광각 카메라에 대한 호평이 이어졌다. 타임은 "본체 사이즈는 그대로 두고 베젤을 줄여 큰 화면을 구현했다"며 "시원한 화면을 즐기면서도 한 손에 들고 다니거나 주머니에 넣을 수 있다"고 평가했다. CNBC는 "가족 모두가 사진 한 장에 쏙 들어갈 수 있는 광각 기능이 정말 마음에 든다"고 광각 기능을 집중 조명했다.

댓글 쓰기 (전체 댓글 수 0)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