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헌칼럼-프랜차이즈 창업의 성공 '프랜차이즈 지도사'가 해답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이상헌칼럼-프랜차이즈 창업의 성공 '프랜차이즈 지도사'가 해답

최종수정 : 2016-09-12 14:02:32
이상헌칼럼 프랜차이즈 창업의 성공 프랜차이즈 지도사 가 해답

'프랜차이즈 지도사'는 한국직업능력개발원에서 등록된 민간 등록 자격증이다. 프랜차이즈 전문가로서 갖춰야 할 프랜차이즈 브랜드 기획과 전략경영, 시스템 구축, 매뉴얼 작성, 사업타당성 분석과 가맹점 운영진단 및 개선, 슈퍼바이징 등의 전문성을 갖추고있다. 프랜차이즈 본사의 부서별 기능과 역할 등 실제 프랜차이즈 사업 현장에서 필요한 분야 전반에 걸쳐 관련 분야의 최고 전문가(프랜차이즈 지도사)다.

프랜차이즈는 시스템 사업이라고도 일컬어질 만큼 프랜차이즈 시스템에 대한 이해는 필수라고 할 수 있다. 글로벌 프랜차이즈 비즈니스를 하기 위해서는 가맹본부 시스템 구축에서부터 브랜드 기획 및 인큐베이팅, 각종 매뉴얼 구축 및 작성실무가 필요하다. 물론 그 이전에 사업타당성 분석과 상권·점포의 선별 등에 대해서도 필요한 전문 역량과 지식을 갖춰야 한다. 지금까지 프랜차이즈 기업마다 개별적인 노력으로 이를 갖추거나 필요한 인력을 충원하는 방식으로 해결했다. 그 과정에서 일부 프랜차이즈는 주먹구구식 운영으로 비판을 받기도 했다. 문제는 이 같은 프랜차이즈 가맹본사의 문제는 고스란히 가맹점 사업자의 피해로 이어진다는 사실이다.

가맹본부의 역량을 믿고 프랜차이즈에 가맹한 가맹점 사업자의 입장에서는 가맹본부의 전문성과 사업역량이 무엇보다 중요한 이유다. 따라서 가맹본부는 가맹점 사업자의 신뢰를 생각해서라도 반드시 현장실무에 대한 전문역량을 갖추는데 주력할 필요가 있다.

프랜차이즈 지도사는 프랜차이즈 비즈니스의 분야별 전문영역에 대한 교육을 통해 프랜차이즈 업계에서 인정받는 최고의 전문가를 양성, 배출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만큼 교육의 중점은 산업현장에서 필요한 실무형 전문 컨설턴트를 육성하고 지속적인 교육을 시키는 것이다. 특히 프랜차이즈 본사와 가맹점의 경영진단 및 개선, 운영전략 등에 대한 교육을 통해 가맹본사의 사업을 지원하고 컨설팅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추도록 하는데 초점을 두고 있다.

교육 과정 역시 프랜차이즈 비즈니스 플랜 작성에서부터 인큐베이팅, 사업 활성화에 이르기까지 프랜차이즈 사업 전반에 걸친 세부 과목마다 필요한 이론 및 실습 교육을 실시하는 '프랜차이즈 특화 교육 커리큘럼'이다. 또한 다양한 툴을 이용한 워크숍과 팀 위주의 전문 커리큘럼, 다양한 업종 컨설팅 사례 공유 및 프로젝트 참여 기회를 제공하는 사후관리 프로그램도 운영해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게 했다.

프랜차이즈 지도사는 네 가지 장점이 있다.

첫째는 협회의 다양한 인력 풀로 구성된 검증된 자문위원단을 포함해 강사진을 구성, 프랜차이즈 산업의 이론과 현장 실무를 잘 아는 전문가를 통해 교육의 완성도를 기했다.

둘째는 회원사, 정부 학계 등 다양한 인적 네트워크를 보유, 교육의 완성도와 수준이 높기 때문에 글러벌 프랜차이즈 비즈니스를 하기에 적합한 전문성을 가지고 있다.

셋째는 프랜차이즈 전문가로써 본사의 성장은 물론 글로벌 브랜드의 확장을 위해 전문적 기능을 통해 브랜드의 성장을 주도할수 있는 전문가 그룹이다.

넷째는 프랜차이즈 실무능력을 배양하는데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다양한 네트워크와 현장 실습 기회를 제공할 수 있어 실무자의 역량 강화나 전문성 제도에도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이와 함께 다양 전문성을 발휘 수 있는 기회가 많다. 특히 최근 몇년간 한류의 영향과 한국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역량확대를 통해 많은 국가로부터 러브콜을 받고 있으며 국가기관인 코트라를 중심으로 많은 국가에서 한국 브랜드에 대한 우수성의 IR을 하고 있다. 해외 진출시 프랜차이즈 지도사의 기능과 역할은 꼭 필요한 사항이다. 프랜차이즈 지도사는 브랜드의 성장을 위한 핵심 역량을 탑재한 전문가 집단이다. 성공한 창업자를 양성하고 그에따른 산업의 건전성 및 국가 발전의 원동력이 필요한 창업 환경이다. 많은 자영업자들이 경기악화와 수익성부족으로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프랜차이즈는 전문성을 체계화하여 누구나 쉽게 할 수있게 단순화 시키는 사업의 형태를 의미한다. 그러한 산업구조를 일반 창업자에게 적용 할수 있도록 구조화하고 시스템화하는 전문가를 프랜차이즈 지도사라 하겠다.

최근 해외 창업을 준비하는 일반 창업자도 증가하고 있다. 소상공인시장경영진흥원 광주·전라본부의 이광노 본부장(졍영학박사)은 광부전라 지역만해도 많은 수의 일반 창업자들이 해외 창업을 위해 문의해오며 그에 따라 자체 공단에서의 심도 있는 해외창업교육을 실시하고 있다고 전한다. 그만큼 전문성을 갖춘 지도사가 필요한 이유다.

창업은 전쟁이다. 전쟁에서 승리하기 위해선 반듯이 전문성이 필요하며 합리적이고 체계화된 길잡이가 필요하다는 사실이다. 그 길잡이가 프랜차이즈 지도사인 것이다. 더욱 많은 전문가들이 성공창업은 물론 우수브랜드의 발전에 기여하길 바란다.

-한국창업경영연구소 이상헌 소장(컨설팅학 박사)-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