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부산~괌 노선 취항 1주년…탑승객 3배 증가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제주항공, 부산~괌 노선 취항 1주년…탑승객 3배 증가

최종수정 : 2016-01-12 09:41:59

제주항공 괌 현지 자유여행 라운지.
▲ 제주항공 괌 현지 자유여행 라운지.

[메트로신문 양성운 기자] 저비용항공사 제주항공(대표이사 최규남)이 지난 1월 8일로 부산~괌 노선에 신규취항 한 지 1년을 맞았다.

제주항공은 지난해 1월 8일 기존항공사의 독점노선이었던 부산~괌 노선에 취항한 이후 지난해 말까지 약 1년간 총 360편을 운항하면서 6만7500여석을 공급, 5만1000여명(이하 유임여객 기준)이 탑승해 평균탑승률 75.4%를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부산~괌 노선은 인천공항이 아닌 제주항공의 지방발 첫 번째 대양주 노선으로 주2회(목·일요일) 일정으로 취항한 이후 3월29일부터 주4회(수·목·토·일요일)로 증편 운항하고 있다.

대한항공의 단독노선으로 운영됐던 부산~괌 노선에 제주항공이 1년 전 뛰어들고, 같은 해 7월에는 에어부산이 추가로 운항을 하는 등 이제 치열한 경쟁노선으로 바뀌었다. 이에 따라 이 노선은 새로운 수요창출 등 소비자의 선택권은 한층 넓어지고 여행시장이 크게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공항공사 통계에 따르면 2015년 부산~괌 노선 연간이용객은 11만4822명으로 2014년 3만6878명과 비교해 3배이상 증가했다. 항공사별 점유율은 제주항공이 44.4%로 가장 많았고 대한항공 37.0%, 에어부산 18.6% 순이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기존항공사의 대표적인 독점노선이었던 인천~괌과 인천~사이판 노선에 제주항공이 동시 취항한 이후 괌과 사이판을 찾는 한국인 관광객이 큰 폭으로 늘었던 것처럼 부산~괌 노선 역시 소비자의 선택권 확대가 전체적인 시장규모를 크게 늘린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항공은 2012년 9월 인천~괌 노선, 2014년 10월 인천~사이판 노선에 신규 취항했고, 지난해 1월부터 부산~괌 노선을 추가운항하는 등 현재 3개의 대양주 노선을 운영하고 있다.

이로써 제주항공은 우리나라 여행객이 가장 많이 찾는 해외 휴양지 중 하나인 괌과 사이판에 국적항공사 중 유일하게 모두 운항하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