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형의 본초 테라피] 가을철, 건조한 피부에 좋은 음식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김소형의 본초 테라피] 가을철, 건조한 피부에 좋은 음식

최종수정 : 2015-10-21 10:18:58
김소형 본초 테라피
▲ 김소형 본초 테라피

가을철 피부는 건조해지고 거칠어지기 쉽다. 수분이 메마른 피부는 쉽게 손상 받을 수 있고, 노화도 빨라진다. 따라서 지치고 예민한 피부를 잘 달래주고 수분과 영양 보충에도 신경을 써야 한다.

맥문동차는 폐가 약해지기 쉬운 가을철 폐 기능을 강화하는 데 도움이 된다. 특히 폐의 상태는 피부에 그대로 반영이 되기 때문에, 폐에 진액이 부족해지면 피부 역시 건조하고 거칠어진다. 따라서 폐의 진액이 부족해서 피부가 좋지 않을 때는 맥문동차가 도움이 된다. 가을철 감기나 천식 같은 호흡기 질환을 다스리는 데도 효과적이며, 피로가 많이 쌓였을 때 피로를 풀어주고 원기 회복에도 도움이 된다.

당귀차도 환절기 피부가 심하게 건조해질 때 도움이 된다. 입술이나 피부가 거칠어지고 각질이 많이 생길 때 당귀차를 자주 마시면 효과가 있다. 특히 당귀는 부족한 혈액을 보충하며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만들어준다. 여성들의 경우에는 자궁에 차고 습한 기운이 많고 어혈이 쌓여 있으면 피부 트러블도 잦아지게 되는데, 당귀차가 이를 해결해준다. 또한 혈액순환이 순조로워지면서 수분과 영양 공급 역시 좋아지기 때문에 피부를 맑고 윤기 있게 만드는 데 도움이 된다.

다시마도 피부를 촉촉하고 매끈하게 만드는 데 도움이 된다. 다시마의 알긴산 성분은 혈액 속 노폐물 배출을 촉진해서 혈액순환과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만들어준다. 비타민과 미네랄 성분도 풍부하기 때문에 피부 재생력이 강화되며 예민한 피부를 진정시키고 트러블은 완화할 수 있다. 소금기를 완전히 제거한 다시마를 갈아서 팩을 해주는 것도 도움이 되며, 다시마를 우려내 차로 마시는 것도 효과적이다.

찬 성질을 갖고 있는 미나리는 몸에 열이 많아 얼굴이 자주 붉어지고, 건조해지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된다. 해독 작용이 강하기 때문에 피부에 자극이 되는 독소와 노폐물의 배출을 촉진해서 피부 정화에도 도움이 된다.

김소형 한의학 박사 (bonchotherapy.com)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