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PHP Error was encountered

Severity: Notice

Message: Undefined offset: 990000000

Filename: news/Newsview.php

Line Number: 757

Backtrace:

File: /metro_data/www/html/www.metroseoul/201411/_application/controllers/news/Newsview.php
Line: 757
Function: _error_handler

File: /metro_data/www/html/www.metroseoul/201411/index.php
Line: 291
Function: require_once

[르포] 수원의 랜드마크를 꿈꾼다!...애경의 첫 호텔 '노보텔 앰배서더 수원' 오픈
[르포] 수원의 랜드마크를 꿈꾼다!...애경의 첫 호텔 '노보텔 앰배서더..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르포] 수원의 랜드마크를 꿈꾼다!...애경의 첫 호텔 '노보텔 앰배서더 수원' 오픈

최종수정 : 2014-12-18 18:54:30
 노보텔 앰배서더 수원 제공
▲ /노보텔 앰배서더 수원 제공

KTX와 경부선은 물론 호남선의 관문이자 지하철 1호선과 분당선이 지나가는 환승역인 수원역의 하루 유동인구는 30만명에 달한다. 또 공항 리무진과 인근 대학교, 삼성전자 등 대기업의 셔틀버스와 버스환승센터로 수원역은 늘 사람으로 가득차 있다. 그리고 수원역에는 최근 새롭게 오픈한 애경의 AK&과 AK플라자가 위치해 있다.

이런 핫스팟에 노보텔 앰배서더 수원이 수원역과 호텔을 연결한 형태로 세워졌다. 철도역사와 쇼핑몰이 특급호텔과 결합된 복합역사 모델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탄생한 것이며 애경이 선보이는 첫 호텔이라는 점에서 관심이 가는 곳이었다.

"어서 오십시오. 노보텔 앰배서더 수원입니다."

호텔에 들어서는 순간 반갑게 인사를 받았다. 모든 호텔이 마찬가지지만 이제 막 닻을 올린 신생 호텔다운 생기와 의지가 담겨 있는 것 같은 모습이었다. 호텔 내부 역시 자연채광이 들어와 깔끔하고 신선한 느낌이었다. 수원의 상징인 화성의 이미지에 특1급 호텔다운 모던함이 세련미를 더했고 우려했던 새 건물 냄새도 전혀 없었다. 오픈을 하면서 고객을 위한 작은 배려가 가장 돋보였던 부분이다.

"저희 호텔은 수원 인근 최대의 규모를 자랑하고 있으며 철도역과 대규모 쇼핑타운까지 하나로 연결돼 있어 이용객들의 편의를 더욱 높일 수 있습니다."

스위트룸과 이그제큐티브룸 전용층을 포함해 총 287개의 객실과 그랜드볼룸, 미팅룸 등은 각종 크고 작은 연회와 회의 장소로 최적의 환경을 제공한다. 또 전 객실에서 무료 와이파이를 사용할 수 있고 고객을 위해 피트니스센터도 24시간 운영된다. 특히 외부와 연결된 통로를 통해 쇼핑과 레저를 즐긴 후 호텔을 방문할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이었다. 통로 역시 깔끔하게 정리된 모습에서는 노보텔이라는 이름에 맞는 합리성이 엿보였다.

또 레스토랑은 호텔을 건설하면서 가장 많이 신경을 쓴 부분이다. 세계 음식의 철학을 담은 뷔페 레스토랑에서는 동서양의 음식을 오픈 키친 형태로 즐길 수 있고 프라이빗 공간도 마련돼 용도에 맞게 이용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와인 컬렉션을 즐길 수 있는 로비 바도 안락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었다.

"쇼핑몰이라는 점을 생각해 호텔에서는 가족 단위 고객을 위한 다양한 혜택도 준비했습니다. 수원에서의 첫 특급호텔답게 고객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습니다."

실제로 패밀리 이용 혜택이 풍부하다. 가족 단위 고객이 투숙하면 16세 미만 어린이 2인까지 무료로 조식이 제공되고 조식 외 레스토랑 이용 시에도 6세 미만 어린이는 식음료 무료, 6세~12세는 50% 할인 서비스가 적용된다. 더불어 가족 고객의 편안한 휴식을 돕고자 일요일 체크아웃 시에는 시간을 오후 5시까지 연장할 수 있는 점도 차별점으로 꼽힌다.

"노보텔 앰배서더 수원은 애경그룹의 새로운 60년의 물줄기를 틀 계기가 될 것입니다. 또 이곳이 경기 남부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심상보 수원애경역사 사장의 말처럼 애경이 처음으로 선보인, 수원에서 자리한 첫 특급호텔의 미래가 기대된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