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꼼꼼IT리뷰]FLAC 즐기는 소니 워크맨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꼼꼼IT리뷰]FLAC 즐기는 소니 워크맨

최종수정 : 2014-03-24 11:32:40

 꼼꼼IT리뷰 FLAC 즐기는 소니 워크맨

꼼꼼IT 리뷰 - 소니 워크맨 NWZ-ZX1

음악을 듣는 사람들은 요즘 FLAC와 같은 원음을 그대로 저장한 화일을 애용한다. MP3의 용량이 1MB 수준이라면 FLAC은 10MB를 훌쩍 넘는다.

그래서 혹자는 원음 화일을 스튜디오 사운드라고도 한다. 스튜디오에서 녹음한 음악을 압축이나 손실없이 그대로 담았다는 의미다.

문제는 이 고품질 음원을 플레이할 수 있는 기기가 마땅치 않다는 점이다. 이들 음원을 MP3로 바꿔주는 프로그램이 유행할 정도로 FLAC와 같은 화일은 아직까지는 마니아들에게나 익숙한 즐길거리였다.

걸림돌은 또 있다. 갤럭시노트3와 같은 최신 플래그십 스마트폰은 이들 음원의 플레이를 지원한다. 하지만 MP3 음원을 플레이할 때와 큰 차이가 없다. 결국 스마트폰 저장 공간만 더 차지하게 하는 셈이다.

이에 소니는 '워크맨' 브랜드를 적용한 전용 플레이어 NWZ-ZX1을 출시했다.

 꼼꼼IT리뷰 FLAC 즐기는 소니 워크맨

이 제품은 통화 기능이 없는 스마트폰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외모도 그렇지만 터치 작동 방식, 와이파이를 이용한 커뮤니케이션, 앱 설치와 구동, 사진·동영상 감상 등 스마트폰에서 할 수 있는 모든 기능이 들어있다. 스마트폰에 익숙한 현대인을 배려한 디자인이라고 해석하면 될 듯 하다.

제품의 핵심인 사운드를 표현하는 능력은 찬사를 들을만 하다. MP3플레이어와 비교해 들어보니 차이를 알 수 있었다. MP3플레이어가 뭔가 정돈된 느낌의 다소 탁한 소리라면 이 기기는 날것의 선명한 사운드를 들려준다.

풀 디지털 앰프 기술, 최대 192kHz/24bit의 고해상도 음원 재생 기능을 바탕으로 ▲일반 오디오 음원을 고해상도 음원으로 업그레이드 할 수 있는 DSEETM HX 기술 ▲소리의 균형을 맞춰주는 클리어 오디오 플러스 ▲ 파워풀한 베이스 사운드를 감상할 수 있는 클리어 베이스 등 최신 음향 기술을 집어넣은 덕이다.

여기에 800곡 이상의 고해상도 음원을 저장할 수 있는 128GB 대용량 메모리와 완충 시 약 32시간 연속 재생이 가능한 강력한 배터리는 덤이다.

아쉽게도 이 기기를 사서 제대로 누리려면 돈이 꽤 든다. 일단 단말기 가격이 79만9000원이고, 좋은 음악을 듣게 해주는 보완 제품인 헤드폰이나 이어폰을 고급형으로 마련해야 한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